공정위, 로또사이트 등 로또정보업체 허위 과장 광고 단속실적 제로

2017. 3. 20. 18:28

로또에 대한 바른 생각 - 로또랩 입니다


로또에 대한 관심이 나날이 증대되고 있는 가운데..
로또 판매액은 매년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습니다.

이에 덩달아 로또 당첨 번호를 알려준다고 하는 로또 정보 업체들도 성행하고 있는데요..
문제는 허위 과장 광고로 선량한 시민들을 현혹하고 있다는 점 입니다.

KBS 뉴스 “1등 번호 드려요” 로또 업체 실상은…


이처럼 신빙성이 없는 정보를 이전 당첨 영수증 등을 미끼로하여 가입을 권유하고
매달 수만원에서 수십만원씩 번호제공의 명목으로 돈을 받아가는 업체들이 늘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에 따라 피해를 당하는 사람들도 점점 늘어가고 있는데요.. 문제는 당국이 사실상 손을 놓고 있다는 점 입니다.

국회 바른정당 홍철호 의원(경기 김포을)이 공정거래위원회를 통해 얻은 자료에 의하면 최근 로또정보업체의 허위/과장광고 등에 대한 위법 행위를 조사하거나, 시정 명령 등 단속을 한 경우가 단 1번도 없었다고 합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현행법에 따라 로또정보업체를 직권 조사할 수 있다고 되어 있다고 하는데요..
전자상거래를 하는 사업자는 거짓/과장된 사실을 알리거나 기만적 방법을 사용하여 소비자를 유인 또는 소비자와 거래하는 행위를 금지하고 있고 이를 적용할 수 있는 기관이라고 합니다.

로또는 독립시행이기 때문에 이전의 결과가 현재에 전혀 영향을 미치지 못하는 구조임에도 불구하고 분석을 통해 번호를 예측가능하다고 속이고 있다고 합니다.



실제 사례를 보면 200만원짜리 상품에 가입하고 2년동안 수백만원어치의 로또를 산 사람도 4등 3번에 당첨된 것이 전부라고 하는 어이 없는 일이 있다고 합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앞으로 로또 정보 업체에 대한 전자상거래법 위반 여부를 모니터링하여 관련 위법 사실이 있을 경우 적극적인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바른정당 홍철호 의원은 “악성 로또업체들이 허위·과장 광고로 서민들을 울리고 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현행법에 따라 로또정보업체에 대한 직권조사를 하고, 시정조치·영업중지 등 필요한 조치를 적극적으로 취해야 한다. 전자상거래 위법행위에 대한 실시간 모니터링·단속 시스템도 구축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앞으로 로또정보업체들의 행태를 철퇴를 가하거나 고발할 수 있는 방법이 생긴 점이 매우 고무적이라 하겠습니다.

로또 사이트 신고하기

공정거래위원회 부당거래신고 



국회의원 홍철호 사무실




혹시 부당한 대우나 거래가 있었다면 공정위나 홍철호 사무실 쪽에 직접 사례를 신고해 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더 이상 선량한 피해자가 발생하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로또와 관련된 다른 글 더보기..

로또 조작설에 대한 진실. 
http://lottolab.kr/264

인근 로또 명당 찾는 법. 
http://lottolab.kr/252

훼손된 로또 복권, 당첨금을 받을 수 있을까? 
http://lottolab.kr/228


그럼 대박의 포스가 늘 함께 하시길 바랍니다.

매주 친구 한분이 로또 1등에 당첨되는 그날까지..
말한대로 이루어지리라~
Abracadabra~~

#로또사이트 #공정위 #불법단속 #공정거래위원회 #업무태만 #허위 #과장 #광고 #철퇴
#여유 #꿀팁 #복권 #로또1등 #행운 #당첨 #로또당첨번호 #로또자료 #로또통계 #대박 #주말 #인포그래픽 #나눔 #희망 #로또명당 #로또전문가 #로또사이트 #로또명인 #lotto #lottolab #로또공학연구소 #로또랩

포스트가유용하다고생각되시면..
공감또는좋아요눌러주시고 ‘공유'부탁드립니다
여러분의작은관심과배려가작성자에게는힘이됩니다.
감사합니다



로또에 대한 바른생각, 함께 모여 나누는 행운! 로또랩 로또이야기/뉴스&토픽

  1. 무료라고해서 들어갔다가 황당한요금에 해결못한적이 있내요. 무료라고해서 한번 번호를 받고 잊고 있었는데 전화요금은 집사람이 내니까 잊고 있다가 요금이 많이 나온다고 자꾸 말해서 내역서를 보니 가입도 안한 로또업체에서 19800원씩 몇개월째 빼가고 있는겁니다. 또 영화다운업체도요.무료라 해놓고 본인의 의사와 상관없이 자동으로 "유료"로 전환 돈을 빼가는거죠. 공정위에도 전화하고 소비자보호원에도 . 금융위에도 진흥원에도 전화 했지만 서로 미루고 해결하지 않았어요. 업체에 전화해서 엄청 싸웟으나 똑같은답 사용한건(사용하지않았음)안되고 지금부터 해제 시켰습니다로 끝났죠. 이게 말이 됩니까.무료라고 미끼를걸고.가입 시키고 본인도 모르게 유료로 돌려 돈을 훔쳐가는데도. 공정위.금융위. 소보원. 진흥원. 등등 . 어디서 해결 합니까. 오늘 이 뉴스를 보니까 또 우라가 치밀어 오르네요.
    !! 참고로 무료싸이트 정말 조심 하세요.ㅡㅡ

  2. 아.. 참 안타까운 일을 당하셨네요..
    무료라고 하고 그런 짓을 하는 곳이 있나보네요...

    그런데 핸드폰 요금으로 빠져나간 건가요?? 만일 해당 내용에 동의를 하지 않으셨다면.. 그건 통신사에도 문제가 있어 보입니다. 통신사에 고지 의무를 어긴것으로 한번 민원 넣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런 원만히 해결 되시길 바랍니다.